한화 1차 지명 문동주 “김도영에 밀렸으니 더 열심히”



[서울=뉴시스] 김주희 기자 = 고교 투수 최대어로 평가 받은 문동주(18·광주진흥고)가 한화 이글스의 부름을 받았다
기사 더보기


동행복권 ☜ 분석 및 추첨 사이트 보기


추천 기사 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