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장애인 학대 논란’ 올림픽 개회식 음악 감독, 결국 사퇴



[도쿄=뉴시스] 김희준 기자 = 학창 시절 장애인을 괴롭혔다는 논란에 휩싸인 일본 음악가 오야마다 게이고(52)가 결국 도쿄올림픽 개·폐회식 음악감독직에서 물러났다
기사 더보기


동행복권 ☜ 분석 및 추첨 사이트 보기


추천 기사 글